크로스맵

또 아비들아 너희 자녀를 노엽게 하지 말고 오직 주의 교양과 훈계로 양육하라

- 에베소서 6:4 -

크로스맵

성탄을 기다리며

기름 유출로 검게 물든 태안의 앞바다는 재앙의 현장입니다. 한없이 넓은 바닷물에 비하면 지극히 소량의 기름이지만 피해 현장에 서보니 결코 남의 일이 아닙니다. 백사장과 바위와 자갈뿐만 아니라 철새도 오염의 늪 속에서 신음하고 있다. 어업 종사자들은 먹고 살길이 막혔습니다. 기름 제거 봉사에 동참해봤습니다. ‘계란으로 바위 치기’라는 말이 절로 나왔습니다. 하지만 자원봉사에 나선 수만, 수십만 명의 정성과 헌신은 놀라운 힘을 발휘했습니다. 봉사자들은 예쁘고 작업하기 쉬운 돌만 찾아 기름기를 닦아내는 것이 아니고, 아주 못생기고 작은 돌들도 똑같은 정성으로 대했습니다. 

 

베들레헴의 말구유는 초라했습니다. 그러나 그곳에서 탄생한 아기 예수는 세계와 인류를 구원하십니다. 신분과 힘, 출신, 생김새를 가리지 않고 우리 모두 죄악의 때를 벗겨내시고 구원을 베푸십니다. 악을 선으로 이기십니다. 그래서 성탄을 기다립니다.

 

/박종화 목사(경동교회)

댓글 0본인 삭제 0 댓글운영정책
0/300등록
콰이엇타임

하나님께 다가가는 조용한 시간 함께 하면 좋을 은혜를 나눕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