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스맵

또 아비들아 너희 자녀를 노엽게 하지 말고 오직 주의 교양과 훈계로 양육하라

- 에베소서 6:4 -

크로스맵

두 갈래의 길

어떤 할머니 한 분이 여행을 하고 있었는데, 어느 날 숲속 오솔길을 걸어가던 중 두 갈래의 길이 나왔습니다.

그러자 할머니께서는 하나님께 기도하고 하나님이 뜻대로 갈 마음으로 기도를 했습니다.

"하나님! 하나님께서 저의 길을 인도해 주시리라 믿습니다. 제가 지팡이를 중앙에 놓고 쓰러뜨렸을 때

지팡이가 왼쪽으로 쓰러지면 왼쪽으로, 오른쪽으로 쓰러지면 오른쪽으로 가겠습니다"

 

할머니가 지팡이를 쓰러뜨렸습니다. 그러자 지팡이가 오른쪽으로 쓰러졌습니다.

그러나 할머니의 마음은 왼쪽 길로 가고 싶었습니다. 그러자 할머니는 다시 지팡이를 쓰러뜨렸습니다.

하지만 역시 지팡이는 오른쪽으로 쓰러졌습니다.

할머니는 다시 지팡이를 쓰러뜨렸고 여러 번을 거친 후에 왼쪽으로 지팡이가 쓰러지자

할머니는 "역시 하나님이 왼쪽 길로 인도해 주시는군"하면서 왼쪽 길로 유유히 걸어갔습니다.

 

그리스도인들도 이처럼 하나님의 뜻대로 살겠다고 하나님께 순종하며 나아가겠다고 하면서 기도를 하면서도

내가 생각한 뜻이 아니면 다시 기도하고 다시 기도하고 하면서 끝내 나의 뜻대로 행동하지나 않나 한번 생각해 보았으면 합니다.

댓글 0본인 삭제 0 댓글운영정책
0/300등록
콰이엇타임

하나님께 다가가는 조용한 시간 함께 하면 좋을 은혜를 나눕니다

추천 은혜충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