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스맵

또 아비들아 너희 자녀를 노엽게 하지 말고 오직 주의 교양과 훈계로 양육하라

- 에베소서 6:4 -

크로스맵

선한 사마리아인

한 신학교 교수가 설교에 관한 강의를 좀 특이한 내용으로 준비했다.

 

그는 한 학기 동안 학생들에게 '선한 사마리아인' 비유를 주제로 설교하라고 하면서,

매 강의 시간마다 한 사람씩 각자에게 정해진 강의실로 가서 설교하도록 시간표를 편성했다.

 

어떤 학생들에게는 그 강의실까지 가는 데 10분 정도의 시간을 주었고,

또 다른 학생들에게는 서둘러야만 하도록 그보다 짧은 시간을 주었다.

 

그리고 정해진 강의실까지 가는 길에는 도움을 필요로 하는 부랑자가 서 있도록 하였다.

 

그 부랑자를 도와 주기 위해 가던 길을 멈춘 '선한' 학생들은 매우 적었다.

 

주어진 시간이 짧을수록 부랑자들을 돕기 위해 멈춘 학생들의 수가 적었다.

당신은 그 실험 결과가 장래 영적 지도자가 될 학생들에게 어떤 영향을 미쳤을지 상상할 수 있을 것이다.

 

'선한 사마리아인'에 관한 설교를 하기 위해 서둘러 가면서, 그들은 그 설교의 핵심 내용이라 할 수 있는 '도움을 필요로 하는 사람'을 그냥 지나쳐 간 것이다.

 

잘 알려진 다음의 글을 보라! "내가 배고플 때 당신은 인도주의 클럽을 만들어 내 배고픔을 주제로 토론을 벌였습니다.

내가 헐벗었을 때 당신은 마음속으로 내 벗은 모습의 도덕성에 대해 논쟁을 벌였습니다.

 

내가 병들었을 때 당신은 무릎을 꿇고 당신이 건강한 것을 하나님께 감사 드렸습니다.

내가 집 없이 떠돌아다닐 때 당신은 내게 하나님의 사랑의 은신처에 관한 설교를 해 주었습니다.

 

그러나 나를 집으로 데려다 주지는 않았습니다.

내가 외로울 때 당신은 나를 위해 기도하려고 나를 홀로 있게 했습니다.

당신은 너무나 거룩하고 하나님과 너무나 가까이 있지만,

나는 여전히 춥고 배고프고 외롭고 고통스럽습니다."

 

 

내 인생을 바꾼 100가지 이야기  / 앨리스 그레이 편저

댓글 0본인 삭제 0 댓글운영정책
0/300등록
180초 바이블

누구나 말씀을 재미있고 쉽게 접하도록 애니메이션을 활용하고 지루하지 않도록 3분짜리로 제작하고 있습니다.

추천 은혜충전